서울차체공업(대표 진석정)은 최근 차량적재함(카데크)에 필요한 원목의
안정적도입을 위해 무역전담 법인을 설립했다.
이 회사는 자본금 1억6천8백만의 "셀보"라는 독립법인으로
설립,수출입업무를 맡게된다.
서울차체공업은 셀보를 통해 자동차부품용 말레이시아산 원목수입및
미주지역등에 디스크휠등의 부품수출을 늘려갈 계획이다.
셀보사는 앞으로 서울차체공업의 말레이시아 현지원목공장이 올연말부터
본격가동에 들어가면 말레이시아에서 도입되는 원목의 수입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또 서울차체공업이 사업다각화의 일환으로 생산하고 있는 디스크휠
적재함등의 미주및 유럽수출도 담당하게 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