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당의 자유로운 선거활동 보장해야 ***
신민당의 김봉호사무총장은 15일 민자당측이 지방의회선거법 개정
추진의사를 밝힌데 대해 "원칙적으로 환영하며 가능한한 정당활동을 자유롭게
하는 방향으로 개정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총장은 "현행법이 금지하고 있는 개인연설회를 허용하고 옥내외
집회를 통한 정당활동을 활성화함으로써 후보자가 유권자와 자유롭게
접촉, 정견을 밝힐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총장은 또 "중앙선관위가 행정부의 공무원들을 차출해 공명선거
감시단으로 활 용하고 있으나 우리나라의 정치풍토에서는 집권당에 편향된
활동을 할 우려가 높은 만큼 여야 공동으로 감시단을 구성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총장은 이밖에 정부로부터 재정보조를 받고 있는 새마을부녀회등
각종 관변단체의 경우 선거운동을 할수 없도록 명문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