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과 신민당은 15일 상오 국회에서 양당 사무부총장회담을 갖고
13일 여야 중진회담에서 거론된 시도의회선거 공명추진방안등을 논의한다.
이날 회담에서는 광역선거가 종반전으로 접어들면서 과열되고 있는
정당간, 후보간 대결을 완화하고 불법.타락선거운동을 막기 위한 방안과
상대당의 고소.고발을 자제하는 문제도 협의할 것으로 보인다.
사무부총장회담에는 민자당에서 장경우부총장과 이병용 당공명선거대책
본부장이, 신민당에서는 이상수의원과 조희철사무부총장이 참석할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