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의 반정부 쿠르드족지도자 할랄 탈리바니는 1일 이라크정부관
리들이 앞으로 6개월 이내에 이집권 혁명평의회를 해체하고 다당제
선거를 실시한다는 데 동의했다고 말했따.
지난주 바그다드에서 쿠르드족자치문제에 관해 이라크정부측과
회담했던 쿠르디스탄전선지도자인 탈라바니는 이날 영국 BBCTV의
뉴스나이트 프로에서 이같이 말하고 이에 관한 협상이 아직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탈라바니는 "이라크대표단이 모든 정당이 참여하는 자유선거를 실시
키로 동의했으며 자유선거를 통해 새로이 선출될 의회는 다른 모든
기구에 대신하는 기능을 할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