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는 3일 시리아가 공습중 이라크 대공포화에 격추된 전투기들의
미 조종사 포로 7명을 미국에 넘겨주었다고 밝혔다.
니코시아에서 영국 BBC 방송이 청취한 이라크의 바그다드 라디오
방송은 시리아가 지난 2일 동안에 다마스쿠스 주재 미국 대사관에 이
7명의 조종사들을 인계했다고 보도했으나 그 이상의 상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시리아 공보부 대변인은 이같은 보도에 괸해 아는 바 없다고 말했으며
미대사관의 한 대변인도 논평할 수 없으며 국방부에 문의해야 할 것이라고
시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