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32비트 노트북PC(개인용컴퓨터)의 본격 수출에 나섰다.
28일 삼성은 최근 노트북 PC를 1차선적한데 이어 2월에 1천5백대, 3월에
2천대등 모두 3만6천대를 연말까지 수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은 올해 세계시장의 3.6%를 차지할 미국에 2만5천대, 유럽 9천대,
기타지역에 2천대를 각각 내보낼 계획이다.
이 회사가 수출하는 노트북PC(노트매스터386 S/16)는 무게가 3kg정도이고
주기억용량은 1MB이며 표시장치는 해상도가 뛰어난 LCD(액정표시장치)를
각각 채용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