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누적거래량에서는 서울신탁은행이 여전히 1위자리를 고수했으며
회전율은 태평양제약1우선주가 가장 높았던 것으로 밝혀졌다.
한일투금은 증자설및 삼성생명으로의 피인수설등에 힘입어 활발한
거래를 수반하며 주간상승을 1위자리로 올라섰다.
이어 증자설및 업종전환설등이 재료로 작용한 동아투금과 신한투금이
각각 12.2%와 11.5% 오르면서 단자주 3개종목이 상승률1~3위를 차지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