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대통령은 24일상오 청와대에서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
으로부터 정기국회 운영대책등을 보고받고 정국전반에 걸쳐 의견을
교환했다.
노대통령은 이날 김대표와의 단독회동에서 이번 정기국회 회기내에
지방의회 선거법을 여야합의로 처리한다는 원칙아래 선거구제,
선거운동방법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대표는 또 국가보안법, 안기보법, 보안법은 전향적으로 개정을
검토하되 내년초에 임시국회를 다시 열어 이를 처리한다는 당의 방침을
보고하고 대야관계에 대해서도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대표의 한 측근은 노대통령과의 주례 청와대회동에 앞서
"국정감사대책, 개혁 입법의 처리문제등 국회운영방안이 집중
논의될것"이라면서 앞으로 김대표가 정례적으로 노대통령을 방문,
신뢰관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