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공개가 중단 3개월만에 재개된다.
증권관리위원회는 그동안 연기시켜왔던 대농과 고려산업에 대해
내달 27, 28일께 기업을 공개토록 허용키로하고 오는 2일의 증관위에서
공식 승인할 방침이다.
대농의 공개주식 공모가격은 주당 1만원으로 공개규모는 4백40억원,
고려산업은 주당 1만원에 공개규모는 86억원이다.
증관위는 그러나 영원통신 요업개발 기온물산 신흥등 이번에 기업공개
심사를 요청한 여타 기업의 공개는 당분간 불허하기로 했다.
이같은 조치는 최근 대도상사부도등으로 기업공개는 대기업을
우선적으로 공개시킨다는 정책에 따른 것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