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고위급회담의 김용환우리측 책임연락관은 26일 상오 북한측
최봉축책임연락관에게 전화통지문을 보내 유엔가입문제 실무대표
접촉과 관련한 쌍방책 임연락관 접촉을 27일 상오 10시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갖자는 북한측의 제 의에 동의한다고 통보했다.
정부의 한 당국자는 이와관련, "책임연락관접촉에는 응할 것이나
실무접촉은 북한측이 동시가입문제를 논의하겠다는 입장을 밝히지 않을
경우 응하지 않는다는게 정부의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우리측은 이미 두차례의 유엔가입문제 관련
실무대표접촉과 평양에서 열린 고위급회담에서 유엔가입문제와 관련한
입장을 북한측에 충분히 전달했다 "며 "동시가입에 따른 여러가지 문제를
논의한다면 몰라도 그밖의 토의는 불필요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