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6일부터 평양에서 개최되는 제2차 남북고위급회담의 취재편의를
위해 서울 프레스센타가 15일 하오2시부터 개설된다.
남북대화사무국에 따르면 이 프레스센타는 남북직통전화선이
설치돼있는 남북대화사무국내의 회담장 1층에 설치되며 총 1백12평
규모로서 내.외신기자실, 남북직통 전화실, 휴게실등으로 구성돼 있다.
프레스센타에는 회담기간중 내.외신기자들의 취재편의를 위해
남북직통전화 2회선, 남북직통 팩시밀리 2회선, 서울측 일반전화 45회선,
원거리 자동공중전화 7회선 , 국제공중전화 3회선, 팩시밀리 5회선, 모니터
텔레비젼 2대, 복사기 3대등을 갖추고 있다.
이 프레스센타는 오는 19일 하오5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