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은 8일 상오 이승윤부총리와 이상희건설 김창식 교통부장관 및
고건 서울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건설분과 당정회의를 갖고 서울 부산등
전국 6대도시 지하철건설지원문제를 논의한다.
정부 여당은 서울등 대도시 교통난해소를 위해 도로사업특별회계에
포함되는 휘 발유소비세액의 15%를 지하철건설재원으로 투입한다는데
의견을 같이했으나 당내 국 회건설위원들과 지방출신의원들이 이에 반대,
입장조정에 진통을 겪고 있다.
정부 여당은 이날중 도로사업특별회계의 지하철건설지원규모와
지원방식을 최종 확정할 예정인데 휘발유소비세액의 15% 수준에서 조정이
이루어질 가능성이 높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