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민당의 장영달부대변인은 29일 논평을 통해
"전민련집행위원장 김근태씨를 구속하여 중형을 선고한 처사는 민주인사에
대한 전형적인 탄압사례로서 지극히 유감스런 일"이라면서 "정부는
시국관련 정치범을 조속히 석방하여 민주화를 바라는 국민여망에 부응할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