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컴퓨터가 처리속도와 성능이 크게 향상된 미미컴퓨터 신제품을
선보였다.
19일 삼보는 이번에 시판하는 알파시스팀 AM-2000M의 경우 동작주파수가
33메가 Hz인 68030을 중앙처리장치로 써 기존제품보다 처리속도가
2배이상 빠르다고 밝혔다.
주기억용량도 4메가바이트에서 16메가바이트로 확장할수 있으며 보조기억
장치와의 정보교환도 고속/대량처리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제품은 또 응용프로그램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그래픽을 입출력할수 있고
여러종류의 레이저프린터및 도트프린터와 접속할수 있다.
삼보측은 이 컴퓨터가 중소규모기업이나 병원등의 종합전산화에 적합
하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