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서울국제완구박람회 (SITOY)가 외국업체 4개사를 포함 63개 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이달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KOEX에서 열린다.
우리나라 완구수출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열리는 이번 완구
박람회에서는 완구제품의 비교전시를 통한 품질향상을 도모하고 신제품/
신디자인개발을 촉진하게 된다.
주최측인 완두조합은 최근의 수출부진을 타개하기 위해 이번 박람회에서
수출시장을 다변화시켜 나가는 한편 세계전문박람회로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59개 국내완구수출메이커들이 대거 참가, 봉제완구/
전자완구등 기존완구외에 모형비행기/취미용품/후로킹완구/집게완구등
완구류 전품목이 전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대만의 국제완구박람회및 홍콩의 완구/선물용품
박람회등과 연계 개최, 1천5백여명의 해외바이어를 대거 유치할 계획이다.
한편 완구조합은 지난해 계약및 상담액인 5천9백만달러를 달성한데 이어
이번에도 6천만달러 상당의 계약및 상담실적을 거둘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