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채값이 연일 큰폭으로 떨어지면서 수익률이 연중최고수준인 연16.7%
선까지 오르고있다.
6일 채권시장에서는 7일의 지준마감일을 앞둔 은행권의 매수세가
주춤해지면서 은행보증사채가 연16.65%의 수익률을 보였다.
특히 증권사 보증사채는 매물이 남아도는 가운데 연 16.7%의 이익률로
거래되다가 오후들어 16.75%까지 "팔자"주문이 나오는등 폭락기미를 보이고
있다.
통안증권은 거래가 거의 끊긴가운데 수익률은 15.45%로 보합세를 지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