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낮12시 45분께 일본 홋카이도(북해도)도 코로(상여)군 238번
국도에서 에스비 식품 육상선수등 6명을 태운 왜건 승용차가 맞은편에서
오는 트럭과 정면 충돌했다.
이 사고로 두 차에 타고 있던 5명이 숨지고 3명이 중경상을 입었으며
사망자 가 운데는 북경 아시아 대회 일본 육상 대표로 금 메달이 기대되는
가나이(금정풍.30) 와 다니구치(곡구반지.29) 선수가 포함돼 일본
스포츠계에 충격을 주고 있다.
이들 선수는 24일 삿포로(찬황)시에서 열리는 기자회견에 참석하기위해
합숙소 를 떠나 공항으로 가던 길이었는데 경찰은 때마침 내린 비로 노면이
미끄러워 순간 적인 운전 부주의로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보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