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업계의 자기자본 영업이익률이 사상최악의 상태를 기록할것으로
예상되고있다.
2일 동양증권이 증권업계의 영업이익이 공식 집계되기 시작한
지난 77회계연도이후 90회계연도 1.4분기까지의 자기자본 영업이익률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밝혀졌다.
** 90년도 이익률 2.8%...83년도 3.9% 경신할듯 **
동양증권분석에 따르면 1.4분기 영업실적을 가지고 추정한 90회계연도의
증권업계 자기자본 영업이익률은 2.8%로 지금까지 자기자본영업이익률이 가장
낮았던 지난 83회계연도의 6.7%보다 3.9%포인트 낮고 건설주파동으로 증시가
극도로 불안했던 79회계연도의 10.8%에 비해 8%포인트나 크게 떨어지는
수준이다.
증권업계의 자기자본영업이익률이 이처럼 최악의 상태를 나타내는
것은 지난 88.89년에 대규모 증자로 자기자본이 비약적으로
늘어난데다 최근들어 증시침체를 반영, 수입수수료나 증권매매이익등
영업이익부문이 극히 저조하기 때문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