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살아가면서 "인간지사 새옹지마"라는 말을 많이 듣고 또 때때로
느끼면서 살아가리라 생각된다.
삶의 과정에서 고난과 환희의 반복으로 생활이 이루어지고 이에 맞추어
살아가는 것이라고 생각된다.
하지만 인간사라는 무대에서 고난과 참담속에 순응하는 것이 인간이라는
배우가 할수있는 모두는 아닐 것이다.
기쁠때 궂은 일을 생각하고 에어나기 어려운 벼랑에 빠졌을때 희망을
버리지 않고 헤쳐나가려는 의지를 키우면서 살아가는 것이다.
기쁠때 미래를 생각하고 어려울때 희망을 가지는 것이 새옹지마의
현재적인 해석일 것이다.
요즘 증시의 동향을 보면 새옹지마의 의미가 새롭게 느껴지며 어려움을
이겨갈 의지가 절실한 때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