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병검사와 관련해 뇌물을 받은 혐의로 수배됐던 광주지방 병무청 소집과
행정주사보 오경종씨(42.광주시 서구)가 26일 하오 광주지검 특수부에 자수
했다.
검찰은 오씨에 대해 변호사법 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오씨는 최근 징병검사 뇌물수수사건과 관련, 검찰이 수사를 시작하자
사표를 내고 잠적했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