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유급사태를 맞고있는 세종대의 신현주부총장등 학교측
대표 6명은 24일 하오2시 본관 2층 총장실 옆 회의실에서 이수형군
(자연대학생회장)등 학생측 대표 4명과 1시간 20여분에 걸쳐 협상을
갖고 지난20일 공개협상에서 합의된 사항들을 구체적으로 추진키 위해
''사태수습 실무위원회''를 구성했다.
실무위는 현안별로 1,2,3,4분과로 나누어 매일 하오 2시 회의를
소집,<>수업 정상화 <>징계조치 철회 <>대학 발전위원회 설치 문제및 장기
마스터 플랜 검토 <>대국민 사과문 작성등 14개항에 대해 구체적인
논의를 벌여 나가기로 했다.
실무위는 25일 하오 2시 재1차회의를 열고 첫번째 안건으로 <>부상학생
공상처리 <>대학신문 정간조치 철회 <>학회실 원상회복 <>학생회비
수납상황 확인 등 4개 항을 검토키로 했다.(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