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중 국민연금가입자에게 지급된 연금은 지난해 같은 기간의
15.7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국민연금의 임의적용대상인 도시자영자 농어민 5-9인 사업장근로자등의
가입도 36.2% 늘어나 전국민연금시대 실현에 밝은 전망을 보여주고 있다.
*** 11만9천7백건, 건수면에서 12.9배 늘어 ***
17일 국민연금관리공단에 따르면 올들어지난 상반기중 국민연금가입자에게
지급된 연금은 11만9천7백95건에 1백60억1천5백46만2천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의 9천3백4건 10억1천9백3만3천원보다 건수면에서
12.9배, 금액면에서 15.7배로 불어난 수준이다.
연금급여종류별로 보면 <>장애연금이 1백77건 1억2천7백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 건수면에서 11배, 금액면에서 12.3배 늘어났고 <>유족
연금은 3천1백64건 11억5천2백93만8천원으로 4.2배, 7.4배 <>반환일시금이
11만6천4백54건 1백47억3천4백96만4천원으로 13.7배, 17.3배에 각각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국면인금의 당연적용대상인 10인이상 사업장이 아닌 도시자영자 농어민
5-9인 사업장근로자등 임의적용대상자의 가입도 올들어 크게 늘어나 지난연말
2만4천2백98명에서 5월말 현재 3만3천1백4명에 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