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공위 전문위원도 소환 ***
국회 문공위 폭력사태와 관련,평민당 김영진의원의 특수공무방해
등 고소.고발사건을 조사중인 서울지검 형사1부 원정일 부장검사는
13일 문공위원장 이민섭의원(민자)과 문공위원 손주환의원 ( " )을
소환, 조사한데 이어 이날하오 문공위 전문위원을 서초동 검찰청사로 불러
불러 참고인 조사를 벌였다.
이의원등은 검찰에서 김의원이 명패를 최재욱의원(민자)에게 던져
상처를 입혔 다며 고소.고발장의 내용을 되풀이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검찰은 이 사건 당사자인 최의원이 현재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점을 감안, 출장조사를 하는 문제를 검토중이다.(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