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 (위원장 박종근)은 4일 국회와 각 정당에 "방송관계법개정에 관한
건의서"를 보내 "정부의 방송구조개편계획은 방송이 공정성과 공익성등에
비춰일반 국민과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는 국민적 합의과정을 결여한
것" 이라고 지적하고 "국회 문공위원회가 주관하는 방송제도 개편에 관한
공청회를 개최하여 각계의 의견을 수렴, 언론의 자유와 방송의 공공성및
공정성"이 제고되는 민주적 방송제도로 개편할 것"을 주장했다.
이 건의서는 또 "방송관계법 개정안은 방송에 관한 공보처장관의
통제와 권한을 대폭 강화하여 방송위원회의 기능을 약화시킴으로써
방송자율을 침해할 우려가 있으므로 개정안에 대한 재검토가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