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합 가입단체인 전민련의 이창복 상임의장과 전농의 권종대의장
전대협을 대표한 권오중연세대 총학생회장등 3명은 17일하오 민주당(가칭)의
이기택 창당준비위원장을 방문, 비상시국대책회의구성을 위한 민주당측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를 당부했다.
이들은 이와함께 이달말에 소집될 예정인 임시국회에서 민주당이
반민주악법개폐및 양심수석방을 위해 노력해줄 것을 촉구하는 한편
오는 20일 광주에서 개최되는 국민연합집회에 참석해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이위원장은 "국민연합이 제의한 비상시국대책회의는
민주당이 이미 제안한 바 있는 국민연대기구구성과 크게 상충되는
것이 아니므로 실무차원의 협의를 통해 긍정적으로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대협의 권오중 의장대행등 집행부 3명은 이날상오 평민당사로
김대중총재를 방문, 비상시국회의참가문제등을 논의하기 위해 전대협
의장단과 회담하자고 제의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