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정의구현전국연합(대표회장 유현섭)은 8일 "노태우대통령
시국담화에 대한 우리의 입장"이라는 성명을 발표, "노대통령의 시국담화는
현 난국을 민주적으로 해결하려는 일말의 의지조차 보이지 않은채 오히려
일시적으로 국민여론을 호도하여 현 난국의 책임의 소재를 은폐하고 회피해
보려는 시간벌기용 수식어로 가득차 있다"고 비난했다.
이 성명은 특히 "지금 국민 모두에게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것은 국민
무마용 구호나 법질서 확립을 빙자한 반민주 악법의 온존과 공권력의
남용이 아니라 현 난국을 극복함으로써 국민 모두에게 진정한 삶의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는 근본적인 민주개혁"이라고 지적하고 "이를위해 구속된
민주인사의 석방과 반민주 민생악법을 철폐할 것"을 정부당국에 촉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