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노동위는 27일 상오 국회에서 여야간사회를 열어 현대중공업 파업및
KBS사태등 최근의 심각한 노사분규에 대한 국회차원에 대책을 마련키 위한
노동위소집문제를 논의했다.
평민당의 이상수 간사는 이날 회의에서 "KBS사태및 현대중공업파업등
최근 일련의 사태가 단순한 노사분규차원을 벗어나 심각한 사회문제로
확대되고 있는만큼 노동부장관을 출석시킨 가운데 오는 30일부터 하루
이틀정도 노동위 전체회의를 소집, 정부측 대처방안을 듣고 국회차원의
대책을 마련하자"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민자당의 김병용간사는 "KBS사태및 현대중공업 파업은 반드시
단순한 노사간의 문제로만 볼수 없다"고 말하고 "현 시점에서 노동위를
소집하는 것은 사태해결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노동위소집에
반대입장을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