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값이 연일 폭락세를 보이면서 통안증권 유통수익률이 지난해
상반기이후 처음으로 16%를 넘어섰다.
18일 채권시장에서는 통안증권이 전일보다 0.1-0.2%포인트 가량 오른
16.0-16.1%의 수익률에 가격이 형성됐다.
회사채도 이날 전일보다 0.1%포인트가량 오른 15.7%의 수익률에 거래됐다.
그러나 상대적으로 자금여유가 있는 은행권을 중심으로 채권매입주문이
다소 늘어나 이날 장내시장의 거래량은 모두 75억원으로 전일의 20억원보다
55억원가량 많아 다소 늘어나는 추세를 보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