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플로리다주 케이프 커내버럴에서 10일 상오 (한국시간 하오9시47분)
발사될 우주왕복선 디스커버리호에는 초고성능 천체 망원경 허블 스페이스
텔리스코프(Hubble Space Telescope)가 탑재되어 세계의 우주 과학자,
천제물리학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뉴욕 타임스지가 9일 보도했다.
*** 본격활동땐 우수한 업적 납길 가능성 ***
세계의 우주과학자 및 천체 물리학자들이 허블 망원경에 주목하고 있는
이유는 이 망원경이 성공적으로 발사돼 우주에 체공하게 될 경우 우주의
수명과 생성과정, 별들의 탄생과정 및 하늘에 떠 있는 수많은 위성들이
신비를 벗겨줄 것으로 믿어지기 때문.
허블 망원경은 캘리포니아주 미국립 팔로마 천문대에 설치된 이래 수많은
우주의 신비를 벗겨준 직경 약508cm의 빅 아이(Big Eye)망원경 성능보다
10배이상의 시계를 갖는 초고성능 망원경 이어서 빅 아이가 규명하지 못한
블랙 홀의 신비를 포함한 수많은 우주의 불가사의를 규명해 줄 것이라고
이들 학자들은 보고있다.
팔로마 천문대의 빅 아이 망원경은 하늘에 떠있는 400억개에 달하는
물체를 관측할 수 있고 은하계의 생성 발전과정을 식별할 수 있는 성능을
가져 현대 우주 천체 물리학의 기반을 확립하는데 결정적인 공헌을 세운
미국 기술의 기념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