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획원과 건설부는 31일 "아파트분양가를 자율화하기로 당정간에
의견접근을 봤다"는 민자당 정책조정2실장 신진수의원의 발안을 공식으로
부인했다.
정부차원에서는 아파트분양가 자율화를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조덕규건설부 주택국장은 아파트분양가 자율화문제는 전혀 검토한바
없으며 주택가격을 자극할 우려가 큰 현재의 주택시장여건을 감안할때
검토할 시기도 아니라고 강조했다.
경제기획원은 관계자도 분양가가 낮아서 공급이 안된다고 보지는 않는
다고 말하고 곧 발표할 종합대책과 관련, 아파트분양가자율화를 검토한
적도 없다고 분명히 했다.
한편 민자당의 신진수 2조정실장은 지난 30일 아파트공급을 늘리기위해
아파트분양가를 민간업체의 자율에 맡기는 것이 보다 현실적인 대응방안
이라고 지적하고 이번 경제종합대책에 이를 포함시키기로 당정간에 의견
접근을 본것으로 안다고 밝혔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