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관투자가는 은행/보험에서 건설, 대형제조주를 중심으로 18만주 가량
매수주문했으며 투신사는 관망세.
KEF에서 현대정공 2만9,000주와 금강개발 8,000주 매수주문.
<> 증권사상품은 관망세 지속.
<> 투신/증권사의 관망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이며 은행/보험의
장세개입은 건설주와 우량대형주를 중심으로 한 교체매매에 그칠 듯.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