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은 14일 한국데이타통신이 오는 95년까지 국가기관에 보급할
행정전산망용 주전산기 1,000여대 가운데 1차분 68대 (184억원) 를
현대전자 금성사 대우통신 삼성전자등 4개사에서 수의계약으로 구매,
3월말부터 본격적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 현대등 4사제품 68대 ***
이번에 구입할 업체별 주전산기 수량은 <>삼성전자가 19대 (46억원) 로
가장 많고 <>현대전자 17대 (45억원) <>금성사 17대 (44억원) <>대우통신
15대 (49억원)등이며 오는 91년말까지 160여대 (440억원 상당) 를
추가로 사들일 계획이다.
이들 4개사는 과학기술처 산하의 한국전자통신연구소와 함께 지난
88년부터 컴퓨터 주요부품의 제작 및 하드웨어설계 시스템생산기술등
에 대한 공동개발에 참여해 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