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노협은 1일 노동부의 전노협 가입노조 업무조사 방침에 대해 반박
성명을 발표, "노조에 대한 업무조사 실시는 자주적인 노조운동에 대한
명백한 침해이며 노조의 자율적 운영에 대한 부당하고 지나친 개입, 간섭"
이라고 주장하고 이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전노협은 또 "현정권이 수구 대연합의 정치구도 속에서 민주화운동과
민중생존권에 대한 탄압을 강화하리라는 예상이 업무 조사라는 형태로
구체화 되고 있음을 주목한다"고 밝히고 "현정권의 부당한 처사에 전
조직력을 동원해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