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진흥공단은 중소기업인의 경영자세확립과 실무능력을 향상
시키기 위해 연수사업을 대폭 강화하기로 했다.
12일 중진공에 따르면 연수과정을 지난해의 56개 과정 1만2,874명에서
올해에는 5개과정이 늘어난 61개과정 연수 연인원 1만3,950명으로 대폭
늘려 잡았다.
*** 올 61개과정 1만3,000여명 추진 ***
이와 더불어 기존 최고경영자과정을 경영자 연수과정으로 확대 개편하고
연수내용도 기존 교양중심에서 탈피, 자금조달방법, 정보수집 및
활용방법등 경영실무분야를 중점 교육키로 했다.
중진공은 또 지방소재 중소기업인에 대해 지방특색에 알맞는 연수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충주 목포 구미등 6개 도시를 새로 추가, 총 16개 도시에서
40회에 걸친 기술연수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중진공이 올해 신설한 연수과정은 신입사원과정 중견사원 원가관리
자동화 설계과정등 5개 과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