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등교육협의회 (회장 엄규백)는 12일하오 서울올림픽공원 역도
경기장에서 전국 공사립 중/고교 교장 2,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수회를
갖고 "정부가 사학의 독자성과 자율성을 보장하고 공/사학의 균형 발전을
위해 공사학에 균등한 재정지원을 해 줄 것"을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 결의문은 "현재 공/사립학교간, 지역간 교원의 수입시간수 부담의
심한 격차는 교원 정원의 격차에 원인이 있다"면서 이에따라 공/사립 학교간
교원의 근무부담 형평을 기하기 위해 사학의 교원수를 공립학교 수준으로
확보하는데 필요한 인건비및 운영비를 국고에서 지원해 줄 것"을 요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