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21일 남북한 교차승인과 유엔가입은 "두개 한국조작을 위한
범죄행위"라고 비난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당기관지 노동신문 논평을 통해 교차승인
과 남-북한 유엔가입에 대한 반대의사를 거듭 밝히면서 교차승인과 남-북한
유엔가입을 지지하는 것은 "미제와 남조선당국의 영구분열과 두개한국 조작
책동을 적극 도와주고 부추겨주는 것" 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의 이 신문은 이어 남-북한이 유엔에 가입하게 될 경우 "조선반도
에서 분열이 고착되고 항시적인 긴장과 전쟁의 위험이 더욱 더 커지게
될것" 이라면서 "두개한국조작 책동을 절대로 허용할 수 없다" 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