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대표 강진구)는 근거리통신망 (LAN)운영시스팀과 네트윅
접속장치인 터미널 서버를 자체기술로 개발했다.
19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이 미국보스턴에 설치한 소프트웨어연구
기관인 SSA가 개발한 네트웍 관리운영 시스팀 (모델명 SNMC/2.0)은
네트웍에서 발생하는 각종 상황을 상세하게 감지하고 전체를 총괄 운영하는
시스팀이다.
삼성전자는 또 PC및 각종단말기, 워크스테이션에서 슈퍼단말기,
워크스테이션에서 슈퍼컴퓨터에 이르기까지 사용자가 원하는 시스팀을 하나로
연결하여 모든 정보자원을 공유하게하는 네트웍 접속장치 (모델명 SNIU
2000A)도 국산화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