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진개혁파 보리스 옐친과 인권운동가 안드레이 사하로프박사를 주축으로
하는 소련인민대회 지역대표그룹 의원 345명은 25일 개막되는 최고회의에
<>사유재산의 인정 <>시장경제체제에 의한 상품가격결정제 도입 <>독자적인
방송국설립등을 보장하는 법안을 제출키로 결정했다.
이들 개혁파 의원들은 또 <>출판과 데모의 자유 <>거주이전의 자유를
보장하는 법안을 제출할 방침이라고 밝히고 이와함께 단체의 결성을 보장하는
법안을 제출, 공산당 이외의 정치단체가 탄생할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
한다는 전략을 세워놓고 있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