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는 국내최고급 승용차인 그랜저 3.0V6을 27일부터 시판한다.
3,000 cc급의 6기통 V형엔진이 탑재된 이모델은 2,890만원으로 국내
승용차중 가격이 가장 높다.
그랜저 3.0은 컴퓨터로 차체의 높낮이와 스프링의 강약을 자동조절,
안정성과 승차감을 향상시키는 ECS(일렉트로닉 컨트롤 서스펜션) 시스템이
국내처음으로 채택됐고 첨단의 전자식브레이크시스템인 ABS장치도 적용돼
있다.
이밖에도 파워틸트 스트어링/완전자동에어컨/전자식경보장치/오디오리모콘
장치/뒷좌석파워시트등 첨단의 각종장치가 채택되어 있다.
현대는 그랜저 3.0을 시판하면서 2.0과 2.4의 그랜저도 90년형을 시판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