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국내 신발업계 1위고수 전략을 벌써부터 짜고 있는 국제상사가 최근
사원들의 휴가제도를 현실적으로 손질하는등 근로의욕고취를 위한 대책마련에
나서고 있어 눈길.
*** 1 회에 7 일까지 연휴 ***
지난 1일부터 소급적용되는 이 휴가제는 종래 월 1회 (2일이내) 로 연휴사
용을 할수 없었던 연월차 휴가를 앞으로는 1회에 최고 7일까지 계속 활용할
수 있게 하고 추석등 각종 연후도 모두 허용한다는것.
국제상사는 그러나 근로자들이 집단행동등 나쁜방향으로 악용할 것에
대비, "회사 업무를 방해할 목적의 휴가사용은 금한다" 는 단서조항을 달아
자칫 생겨날 수 있는 근로질서 문란 사례를 사전예방하는데 주력.
이에대해 업계의 한관계자는 "이는 춘투이후 기업들이 사원휴가일수를 늘려
가는 추세에 편승한 것 같다" 면서 " 신발이 노동집약 산업인점을 감안, 휴가
제도를 잘만 활용하면 급여인상 못지않은 효과를 얻을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며 국제측의 휴가제개선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기도.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