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경다우지수 857, 종합주가지수 900 ***
짙은 관망세속에 주가가 소폭 상승하면서 전일 붕괴된 900선을 다시
회복했다.
20일 증시는 전일의 하락세가 이어지면서 개장초 대부분의 업종이
약세를 보인 가운데 출발했으나 후장 끝무렵 기관투자가들의 적극적인
매수에 힘입어 900선에 간신히 턱걸이 한채 장을 마감했다.
*** 시가할인율 확대건의 매수세 부추겨 ***
이날 종합주가지수는 전일 대비 1.88 포인트가 오른 900.59를 기록했다.
이날 장중에는 투신사 신규펀드설정설, 금리인하설등 호재성 루머들이
난무했으나 장세에는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했다.
다만 전장중반무렵 전경련의 싯가할인율확대 건의소식이 일반투자자들의
매수세를 부분적으로 부추기는 요인으로 작용했다.
*** 전기 / 기계 / 건설주 강세 ***
특히 이날 증시에서는 전기기계등 제조업주와 건설주가 팽팽한 힘겨루기
양상을 보여 향후 주도주 부상과 관련,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업종별로는 전기기계등 제조업종과 건설 도매업종이 비교적 강세를
나타냈다.
최근 약세를 면치 못했던 증권 보험주도 강보합세를 나타냈다.
식료 섬유 나무등 내수중소형주는 전일에 이어 약세를 면치 못했다.
이날 한경평균주가는 2만8,044원을 기록, 전일에 비해 114원이 올랐다.
한경다우지수도 전일대비 2.66포인트가 오른 857.21을 기록했다.
신평200지수는 1,726.37로 5.60포인트가 올랐고 종합주가지수도 1.88
포인트가 오른 900.59를 기록했다.
*** 상승종목 234개, 하락종목 296개 ***
640개 종목에서 거래가 형성돼 상한가 21개등 234개 종목이 올랐다.
내린종목은 하한가 13개를 비롯 296개 종목이었다.
거래량은 1,005만5,000주, 거래대금은 2,352억700만원이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