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종업체 통합 / 제휴 "붐" ***
국내 엔지니어링워크스테이션(EWS)시장판도가 크게 바뀔 전망이다.
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선마이크로시스템사 제품을 공급하고 있는
현대전자가 지난해 국내 EWS시장의 4분의1가량을 차지하면서 선두를
유지해왔으나 국내 2,3위인 삼성휴렛팩커드(삼성HP)와 아폴로코리아의
통합, 세계2위업체인 한국디지탈이퀴프먼트의 본격영업, 선마이크로시스템사
호환기업체인 미국의 솔본느사의 국내진출등으로 업체별 순위나 시장점유율이
크게 변할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 신제품개발경쟁 / 외국사진출도 늘어 ***
미HP사의 아폴로사흡수 통합에 따라 국내 합작법인 및 지사인 삼성HP와
이폴로코리아도 오는 9월께까지 통합키로 하고 현재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데 이경우 삼성HP의 국내시장 점유율이 현대전자를 웃돌아
1위로 올라서게 될 전망이라는 것.
지난해 시장점유율 10%도 채안되는 저조한 실적을 보인 한국디지탈
아퀴프먼트도 연초 고기등 EWS 신제품을 새로 내놓고 본격적인 영업에
새로 내놓고 본격적인 영업에 나서 올해 국내시장의 20%정도를 차지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또 삼성컴퓨터가 국내 독점공급하는 솔본느제품은 현대전자의 선마이크로
기종시장을 상담부분 잠식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대우전자 엘렉스컴퓨터
경한시스템 한국아이비엠등 외국제품 공급업체와 함께 삼성전자 금성사등
대기업들도 자체개발 또는 외국 유명회사와의 기술제휴등을 통해 국내EWS
시장에 뛰어들 태세이다.
한편 현대전자는 선마이크로시스템사와의 협력을 통해 취약점인 한글처리
기능의 향상과 애프터서비스및 기술지원등을 강화할 계획이어서 업체간의
시장확보전은 더욱 가열될 전망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