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경인더스트리(대표 이승동)가 6일 수원 공장에 건설해온 하루생산 50톤
규모의 폴리에스테르 원사생산설비를 준공한다.
이로써 선경의 폴리에스테르원사 생산능력은 190톤으로 늘어나게 된다.
선경이 이번에 준공하는 설비는 첨단공법의 스핀 드로얀(SPIN DRAW YARN)
6개라인으로 구성되어 전공정이 전산으로 자동제어된다.
또 방사속도가 종전 분당 1,300m에서 4,00m로 높아져 생산성이 향상되고
제직등 후공정의 생산성 및 품질이 좋아지는 점이 특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