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가지수 1,000선 놓고 팽팽히 맞서" ****
주식값이 주가지수 1,000을 놓고 "사자"와 "팔자"가 팽팽히 맞서는 혼조세를
나타내고 있다.
6일 서울증시는 지난 이틀간의 하락에 대한 반발매수세가 소폭일어 상승세로
시작했으나 문목사의 귀국과 현대중공업등 노사분규사태가 가라 앉지 않는등
정국을 우려하는 경게심리가 퍼지며 곧 보합세로 돌아섰다.
**** 전장 중반부터 고가매물 계속 나와 ****
전장중반을 고비로 전반적으로 고가의 매물이 계속나와 혼조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10시40분현재 315만주가 거래됐으며 종합주가지수는 전일보다 0.08포인트
오른 1,001.06을 기록, 간신히 1,000선을 유지하고 있다.
**** 내수/유화주 다시 상승...거래량/대금 크게 늘어 ****
업종별로는 최근 몇일동안 약세를 보이던 내수주에 3번째 레벨 엎 현상이
나타나 거래량이 늘며 대부분 오르고 있다.
섬유/의복주에 거래가 크게 늘어 거래량구성비가 전체의 11.8%에 달했으며
거래대금도 78억8,100만원에 이르렀다.
또한 어업/광업/나무/종이주등 대부분의 종목이 상승세를 타고 있다.
화학주의 상승세도 두드러져 거래량 구성비가 20.2%에달했으며 거래대금도
161억1,800만원에 달해 내수업종과 함께 이날 장세를 이끌고 있다.
**** 제조업/트로이카주 약세 ****
반면에 기계/전자/자동차주등 제조업주는 종목별로 등락이 교체되며 혼조세를
나타내고 있다.
기계주가 소폭 상승, 전자주가 약세를 나타내고 자동차관련주식이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다.
트로이카주식인 건설/무역/금융주등은 약세 또는 약보합세를 나타내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