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무부는 2일 내년 1월1일부터 대전시를 직할시로 승격시키고 경기도 오
산읍등 인구 5만이 넘는 11개 읍과 전남 광양출장소를 각각 시로 승격시키며
인구 23만이 넘는 충남 서산군은 분할, 태안군은 새로 설치키로 했다.
내무부는 또 부산직할시에 경남 김해군 가락면과 녹산면 및 의창군 천가면
을 편입시키고 인천직할시에 경기도 김포군 가양면, 옹진군 영종면, 용유면
을 편입시키기로 했다.
내무부는 이와함께 강원도 원성군과 경북 월성군의 명칭도 원주군과 경주
군으로 각각 바꾸기로 했다.
이에따라 우리나라의 행정구역은 1특별시, 5직할시, 9개도, 67개 시, 137
개 군, 63개 읍으로 늘어나게 됐다.
내무부는 이와관련된 법률안을 이번 정기국회에 상정할 계획이다.
이날 국무회의를 통과하여 정부안으로 확정된 행정구역조정내용은 다음과 같
다.
<>대전직할시 설치<>
- 기존의 대전시 구역외에 충남대덕군일원을 편입하고 유성구와 대덕구를 신
설해 면적 535평방킬로미터, 인구 100만명의 행정, 과학, 문화도시로 성장할
수 있게 한다.
이와함께 기존 중구, 동구, 서구등 방위중심의 읍이름을 보문구, 대동구, 둔
산구로 각각 바꾸어 지역특색을 살린다.
<>시군설치<>
- 경기도내 화성군 오산읍, 광주군, 광주군 동부읍, 시흥군 군포읍, 시흥군
의왕읍, 시흥군 소래읍, 남양주군 미금읍등 6개 읍을 시로 승격시킨다.
이와함께 오산읍, 군포읍, 의왕읍, 미금읍등 4개 읍은 현지역을 그대로 시
로 승격시키고 광주군 동부읍에는 인근 서부면 지역을 편입하여 하남시로 하
며, 시흥군 소래읍은 잔여 수암면과 군자면을 합쳐 시흥시로 한다.
- 충남 서산읍과 전남 광양출장소 지역, 경북 경산읍, 경남 밀양읍과 장승포
읍을 각각 시로 승격시키고 전북 김제읍은 주변 김제군 월촌면일원및 백산면,
봉남면 일부를 편입하여 시로 승격시킨다.
- 또 충남 서산군(서산읍 제외)을 분할, 태안군을 설치해 지난1914년 서산군
에 합쳐진 이래 관할구역이 넓어 주민생활은 물론 행정수행에 어려움을 주었
던 문제점을 해소한다.
<>경계조정<>
- 부산직할시에 김해군 가락, 녹산면과 의창군 천가면을 편입하고 이 지역과
기존의 강서출장소 지역을 합해 강서구를 설치, 도시개발용지 및 항만입지등
을 충분히 확보한다.
- 인천직할시에는 토지구획정리지구인 김포군 가양면과 관광위락시설 설치가
가능한 옹진군 영종, 용유면을 편입시켜 도시과밀화 현상을 해소하고 해양관
광도시로서의 면모를 갖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