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신부가 서울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마산등 7대도시에 대해 12
월1일부터 실시하려던 "시내통화 시분제"를 새해1월부터 실시키로 한달
연기됐다.
28일 체신부에 따르면 시내통화 시분제실시는 시내통화에 대한 사실상
의 요금인상이라점에서 실시시기를 시외통화와 국제통화요금인하조치와
함께 병행한다는 것이다.
체신부는 7대도시 시내통화를 시분제로 실시할 경우, 전기통신공사는
연간 518억원의 수입이 증가된다는 분석에 따라 현행 시외통화요금과 국
제통화요금을 크게 인하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외통화의 경우 현재 거리기준으로 5단계로된 요금체계를 4단계로 고
쳐, 30km이내는 한통화 150원에서 100원으로, 100km이상지역(서울기준으
로 대전이남)은 현재 1,300원에서 1,000언으로 파격적으로 낮추며 국제
통화는 <>동남아 <>북미/대양주 <>유럽/중동/서남아/중남미/아프리카 <>
기타지역등 대역(존)에 관계없이 17-18%씩 인하방침으로 구간별 요금을
조정중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