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일무역수지 적자가 급속히 줄고 있다.
2일 상공부에 따르면 지난9월중 대일수출은 11억7,700만달러로 작년동기
보다 27.9% 증가한데 비해 대일수입은 12억9,800만달러로 15.0%증가에 그
쳐 무역수지역조폭이 작년동기보다 8,800만달러 감소한 12억2,100만달러에
머물렀다.
이에따라 올들어 9월까지의 대일무역수지적자는 29억5,200만달러로 지난
해 같은기간의 42억1,700만달러보다 12억6,500만달러가 개선됐다.
이같은 대일무역수지의 개선은 섬유 철강 전자 전기 신발 수산물등의 대
일수출이 올들어 크게 늘어난데 힘입은 것이다.
상공부는 올해 연간 무역수지적자가 40억달러미만에 그칠 것으로 전망하
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