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빔]전기차, 경량화에 더 집중해야

-내연기관차 보다 무거워 이용 환경 달라
-전기차 위한 환경 조성보다 경량화가 더 효과적

전기차가 늘어나면서 충전망 및 전력 확보 등의 해결해야 할 문제가 수면 위에 머무르는 중이다. 동시에 전기차의 무거운 중량 부담도 해결 과제 중의 하나로 떠오르고 있다.

일반적으로 전기차는 무거운 공차 중량을 지닌다. 내연기관 차도 크기를 키우고 다양한 품목을 탑재하며 무거워지는 추세지만 전기차에 비할 바는 아니다. 대부분의 내연기관 차가 평균 1t 내외의 중량을 가진 것과 달리 전기차는 기본적으로 2t에 가깝거나 이를 훌쩍 뛰어넘는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