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결혼' 티아라 지연♥황재균, 웨딩 화보 공개…그림 같은 힙한 매력



걸그룹 티아라 멤버 지연이 야구선수 황재균과 결혼한다.

지연은 10일 결혼식을 앞두고 황재균과 함께 찍은 웨딩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에는 지연과 황재균의 모습이 담겼다.



지연은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선글라스를 착용해 힙한 매력을 자랑했다. 이어 파스텔톤의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화보 속 지연과 황재균의 모습은 흐뭇함을 자아낸다. 또한 두 사람은 그림 같은 케미스트리를 뽐내 시선을 끈다.

지연과 황재균은 이날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축가는 지연과 절친인 아이유가 부른다.



지연과 황재균은 2021년 지인을 통해 인연을 맺은 뒤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올해 2월 두 사람은 개인 SNS 계정을 통해 12월 결혼을 발표했다.


지연은 "언제나 저를 먼저 배려해 주고 아껴주며 저에게 행복이란 걸 알려준 제 인생에 선물 같은 남자친구와 다가올 겨울에 결혼을 약속했습니다"며 "불안정한 저를 단단하게 잡아주고 기댈 수 있게 어깨를 내어준 든든한 남자친구와 이쁘고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고 말했다.

황재균 역시 "제가 평생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생겼습니다. 작년 한창 힘든 시기에 만나 흔들리던 저를 단단하게 잡아주고 옆에 있다는 존재만으로 많은 도움을 주었던 친구와 함께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습니다. 결혼식까지, 그리고 결혼 후에도 행복하게 예쁜 사랑 하겠습니다"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