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충격적 연애 운세 결과에 격분 “그런 게 어디 있나!” (‘어서와’)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2022년 새해맞이 MC들의 사주풀이가 공개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는 한국살이 7년 차 이탈리아 출신 아드리아나, 한국살이 6년 차 몽골 출신 아마르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를 꿈꾸는 아드리아나와 아마르의 새해맞이 웃픈 사주풀이 결과가 공개된다. 글로벌 인기 배우 아누팜의 한예종 연기과 친구로 출연한 바 있는 두 사람은 “요즘 일이 없다”며 서로의 씁쓸한 새해 근황을 알린다.
새해를 맞아 배우로서의 장래를 알아보기 위해 사주 가게로 향한다. 다행히 연예인으로 성공할 거라는 사주풀이에 아드리아나는 뛸 듯이 기뻐하는 것도 잠시, 이어진 “40살까지 기다려야 한다”는 역술가의 풀이에 멘붕이 온다.
그런가 하면 MC들의 2022년 새해 사주풀이 결과가 공개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도경완이 ‘인간관계로 인한 손실이 생긴다’는 사주풀이에 당황한 데 이어 알베르토는 ‘현재를 지켜야 한다’는 모호한 결과를 받는다고. 이에 도경완은 “이 프로그램을 잘 지키라는 뜻”이라며 역술가 못지않은 명쾌한 사주풀이를 제시한다.
홍일점 MC 장도연은 연애운 결과를 듣자마자 충격에 빠져 “그런 게 어디 있냐”며 역대급 리액션으로 난색을 표한다고해 기대를 모은다. MC들을 충격에 빠트린 사주풀이 결과는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2022년 새해맞이 MC들의 사주풀이 결과는 오는 20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핫이슈